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급사 바로가기
법정 스님의 내가 사랑한 책들

법정 스님의 내가 사랑한 책들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법정 스님의 내가 사랑한 책들
정가 18,500원
판매가 16,650원
저자/역자/출판사 문학의숲 편집부/문학의숲
적립금 830원 (5%)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페이지수 487
발행일 2010-02-25
상품간략설명 법정 스님이 추천하는 이 시대에 꼭 읽어야 할 책 50권
세상을 바꾸는 생각들이 담긴 책, 인간 자연 사회를 통찰하는 법정 스님의 오두막 독서기
ISBN 9788993838107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법정 스님의 내가 사랑한 책들 수량증가 수량감소 (  83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미니불상모음전

이벤트

관련상품

  • 법정 스님이 두고 간 이야기 (법정스님)

    13,320원

  • 가난하지만 행복하게 (자연과 공동체 삶을 실천한 윤구병의 소박하지만 빛나는 지혜)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12,350원

  • 인간의 대지 (세계문학의 숲 43)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9,900원

  • 작은 것이 아름답다 (인간 중심의 경제를 위하여)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13,500원

  • 반 고흐 영혼의 편지 (2) - 개정판

    품절

  • 우리가 정말 알아야 할 우리꽃 백가지 (1)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22,500원

  • 우리가 정말 알아야 할 우리 꽃 백가지 1,2권 세트

    47,700원

  • 우리가 정말 알아야 할 우리 꽃 백가지 (2) 고산지대에 피는 꽃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25,200원

  • 꾸뻬씨의 행복여행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품절

  • 내 마음속 조용히 살어리랏다 : 윤재근 선생께 배우는 삼가의 말씀

    9,000원

  •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개정판)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9,720원

  • 죽음의 수용소에서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10,800원

  • 식물의 정신세계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12,600원

  • 유배지에서 보낸 편지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일시품절

  • 플래닛 워커 (아름다운 지구인)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15,200원

  • 단순한 기쁨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9,900원

  • 내일로부터 80킬로미터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11,520원

  • 행복의 정복 (버트런드 러셀)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8,820원

  • 나무를 심은 사람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9,000원

  • 무탄트 메시지 - 법정스님의 내가사랑한 책들 50선

    12,420원

책소개

법정 스님이 추천하는 이 시대에 꼭 읽어야 할 책 50권

법정 스님의 구도와 진리의 길에 함께해 온 책들은 무엇일까? 모두가 잠든 밤 홀로 깨어 산중 오두막을 밝혀 온 책들은? 나아가 그가 권하는, 이 시대 지식인의 서가에 꽂혀 있어야 할 중요한 책들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법정 스님의 내가 사랑한 책들』은 그에 대한 답을 담고 있다. '법정 스님이 읽어 온 책들은 어떤 책들일까'라는 의문에서 출발한 이 책은 이 시대를 살아가는 한 개인과 공동체가 어떤 삶, 어떤 사회를 지향해야 하며 그 기준과 방향을 정하는 데 어떤 책들을 읽어야 하는가로 그 주제가 확장되어 나간다. <월든>에서 <걷기 예찬>까지, <희망의 이유>에서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까지 법정 스님이 추천하는 이 시대에 꼭 읽어야 할 책 50권을 선별해 실었다.


저자소개

 

목차

책을 엮고 나서

새로운 형식의 삶에 대한 실험 _ 헨리 데이비드 소로우 <월든>
인간과 땅의 아름다움에 바침 _ 장 피에르와 라셀 카르티에 <농부 철학자 피에르 라비>
모든 사람이 우리처럼 행복하지 않다는 건가요 _ 헬레나 노르베리 호지 <오래된 미래>
그곳에선 나 혼자만 이상한 사람이었다 _ 말로 모건 <무탄트 메시지>
포기하는 즐거움을 누리라 _ 이반 일리히 <성장을 멈춰라>
모든 여행의 궁극적인 목적지는 행복 _ 프랑수아 를로르 <꾸뻬 씨의 행복 여행>
자신과 나무와 신을 만나게 해 준 고독 _ 장 지오노 <나무를 심은 사람>
한 걸음씩 천천히 소박하게 꿀을 모으듯 _ 사티쉬 쿠마르 <끝없는 여정>
행복이 당신 곁을 떠난 이유 _ 버트런드 러셀 <행복의 정복>
나무늘보에게서 배워야 할 몇 가지 것들 _ 쓰지 신이치 <슬로 라이프>
기억하라, 이 세상에 있는 신성한 것들을 _ 류시화 <나는 왜 너가 아니고 나인가>
신은 인간을 가꾸고, 인간은 농장을 가꾼다 _ 핀드혼 공동체 <핀드혼 농장 이야기>
모든 사람은 베풀 것을 가지고 있다 _ 칼린디 <비노바 바베>
이대로 더 바랄 것이 없는 삶 _ 야마오 산세이 <여기에 사는 즐거움>
나는 걷고 싶다 _ 다비드 르 브르통 <걷기 예찬>
아프더라도 한데 어울려서 _ 윤구병 <가난하지만 행복하게>
신에게로 가는 길 춤추며 가라 _ 니코스 카잔차키스 <그리스인 조르바>
한쪽의 여유는 다른 한쪽의 궁핍을 채울 수 없는가 _ 장 지글러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마른 강에 그물을 던지지 마라 _ 장 프랑수아 르벨·마티유 리카르 <승려와 철학자>
당신은 내일로부터 몇 킬로미터인가? _ 이레이그루크 <내일로부터 80킬로미터>
가장 자연스러운 것은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 _ 후쿠오카 마사노부 <짚 한 오라기의 혁명>
큰의사 노먼 베쑨 _ 테드 알렌·시드니 고든 <닥터 노먼 베쑨>
풀 한 포기, 나락 한 알, 돌멩이 한 개의 우주 _ 장일순 <나락 한 알 속의 우주>
삶은 사랑하는 법을 배우는 과정 _ 아베 피에르 <단순한 기쁨>
두 발에 자연을 담아, 침묵 속에 인간을 담아 _ 존 프란시스 <아름다운 지구인 플래닛 워커>
가을매의 눈으로 살아가라 _ 다산 정약용 <유배지에서 보낸 편지>
생명의 문을 여는 열쇠, 식물의 비밀 _ 피터 톰킨스·크리스토퍼 버드 <식물의 정신세계>
우리 두 사람이 함께 _ 헬렌 니어링 <아름다운 삶, 사랑 그리고 마무리>
축복은 우리를 자유롭게 한다 _ 레이첼 나오미 레멘 <할아버지의 기도>
인간의 얼굴을 가진 경제 _ E.F. 슈마허 <작은 것이 아름답다>
바람과 모래와 별 그리고 인간 _ 생텍쥐페리 <인간의 대지>
새들이 떠나간 숲은 적막하다 _ 레이첼 카슨 <침묵의 봄>
빼앗기지 않는 영혼의 자유 _ 빅터 프랭클 <죽음의 수용소에서>
나무는 자연이 쓰는 시 _ 조안 말루프 <나무를 안아 보았나요>
용서는 가장 큰 수행 _ 달라이 라마·빅터 챈 <용서>
테제베와 단봉낙타 _ 무사 앗사리드 <사막별 여행자>
꽃에게서 들으라 _ 김태정 <우리가 정말 알아야 할 우리 꽃 백 가지>
오늘이 마지막 날인 것처럼 _ 지두 크리슈나무르티 <아는 것으로부터의 자유>
우리에게 주어진 이 행성은 유한하다 _ 개릿 하딘 <공유지의 비극>
세상을 등져 세상을 사랑하다 _ 허균 <숨어 사는 즐거움>
지구에서 가장 뜨거운 심장 _ 디완 챤드 아히르 <암베드카르>
바깥의 가난보다 안의 빈곤을 경계하라 _ 엠마뉘엘 수녀 <풍요로운 가난>
내 안에 잠든 부처를 깨우라 _ 와타나베 쇼코 <불타 석가모니>
자연으로 일구어 낸 상상력의 토피아 _ 앨런 와이즈먼 <가비오따쓰>
작은 행성을 위한 식사법 _ 제레미 리프킨 <육식의 종말>
결론을 내렸다, 나를 지배하는 열정에 따라 살기로 _ 빈센트 반 고흐 <반 고흐, 영혼의 편지>
성장이 멈췄다, 우리 모두 춤을 추자 _ 격월간지 <녹색평론>
내일의 세계를 구하는 것은 바로 당신과 나 _ 제인 구달 <희망의 이유>
내 안의 ‘인류’로부터의 자유 _ 에크하르트 톨레
어디를 펼쳐도 열정이 넘치는 책 _ 다치바나 다카시 <나는 이런 책을 읽어 왔다>

법정 스님의 글과 법문에서 언급된 책들

상품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Photo Review

Photo Review
번호 상품정보 제목 평점 작성자 작성일시 조회수

 Point

 Point


붓다북 빠른메뉴

팝업닫기
팝업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