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하루 열지않기

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급사 바로가기
위대한 스승 청화 큰스님 (스무 명의 제자가 전하는 청화 큰스님의 삶과 가르침)

위대한 스승 청화 큰스님 (스무 명의 제자가 전하는 청화 큰스님의 삶과 가르침)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위대한 스승 청화 큰스님 (스무 명의 제자가 전하는 청화 큰스님의 삶과 가르침)
정가 16,000원
판매가 14,400원
저자/역자/출판사 유철주/상상출판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페이지수 304
발행일 2017-03-07
ISBN 9791187795063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위대한 스승 청화 큰스님 (스무 명의 제자가 전하는 청화 큰스님의 삶과 가르침) 수량증가 수량감소 (  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야단법석2 - 지금 여기서 행복하라 / 법륜스님

이벤트

책소개

    『위대한 스승 청화 큰스님』은 동사섭 행복마을 이사장 용타 스님과 같은 직계 상좌는 물론 고불총림 백양사 방장 지선 스님과 조계종 원로의원 성우 스님 같은 인연 있는 분들을 지면에 모셔 생전 청화 큰스님과의 일화를 정리했습니다. 또 전교조 위원장을 지낸 정해숙 선생님과 사촌동생이자 화가인 강행원 화백을 비롯한 6명의 재가 제자 인터뷰도 함께 실었습니다.

    상세이미지

    위대한 스승 청화 큰스님 도서 상세이미지

    저자소개

    저자 : 유철주

    저자 유철주는 2003년 부처님 품 안에 들어와 <현대불교신문>, 《불광》 등 불교계 언론에서 일했다. 수많은 스님과 불자를 만나며 부처님의 삶을 배우고 실천하는 일을 하고자 한다. 현재 선(禪) 전문지 《고경》 편집장으로 일하고 있다. 해인사 백련암에서 발행하는 《고경》은 선과 성철 스님의 가르침을 담아내는 잡지다. 
    쓴 책으로는 한국 불교 어른스님 열여덟 분의 삶과 수행 이야기를 정리한 《산승불회》와 불교의 미래를 일구어 나갈 열아홉 분의 스님을 인터뷰한 《진광불휘》, 우리시대 수행자 스물한 분의 스승 이야기를 담아낸 《흠모》, 물건을 통해 열여섯 수행자의 삶을 알아본 《스님의 물건》 등이 있다. 앞으로도 다양한 인터뷰를 통해 부처님의 법(法)을 세상에 알릴 계획이다.

    목차

    프롤로그 
    무주당(無住堂) 청화(淸華) 대종사(大宗師) 행장(行狀) 
    부처님과 청화 큰스님의 위대함을 닮고 싶습니다 
    / 고불총림 백양사 방장 지선 스님 
    전부를 닮고 싶은 마음의 스승 
    / 조계종 원로의원 성우 스님 
    깨끗함 그 자체였던 청화 큰스님 
    / 동사섭 행복마을 이사장 용타 스님 
    살아 있는 부처님을 모셨습니다 
    / 곡성 극락암 주지 성본 스님 
    만인의 사표가 된 큰 어른 
    / 함평 용천사 선덕 도일 스님 
    가장 낮은 곳으로 내려온 가장 위대한 수행자 
    / 보성 대원사 회주 현장 스님 
    수행의 완성은 자비임을 보여주신 어른 
    / 고불총림 백양사 주지 토진 스님 
    정통불법을 세운 우리들의 선지식 
    / 서울 광륜사 주지 무상 스님 
    자비명상의 영감을 주신 청화 큰스님 
    / 자비명상 이사장 마가 스님 
    청화 큰스님의 길에는 어둠이 없습니다 
    / 남해 염불암 주지 성전 스님 
    큰스님의 자비로움이 더 절실한 요즘입니다 
    / 부천 대륜사 주지 대주 스님 
    세상 누구보다 더 큰 사랑을 주신 분 
    / 조계종 중앙종회의원 광전 스님 
    간절함으로 만난 스승 청화 큰스님 
    / 곡성 성륜사 주지 명원 스님 
    큰스님의 가르침을 온전하게 받들 터 
    / 무안 혜운사 주지 혜용 스님 
    우주법계를 진동시켰던 진정한 큰 스승 
    / 정해숙 전 전교조 위원장 
    은혜를 주신 아버지 같은 스승 
    / 김영동 조선대학교 명예교수 
    부처님으로 우리 곁에 오셨던 어른 
    / 남지심 소설가 
    형님·은사·계사·법사였던 영원한 스승 
    / 강행원 화가 
    만 리를 넘어갈 큰스님의 법향 
    / 박선자 청화사상연구회 회장 
    ‘희유하여이다’라는 말을 실감케 한 큰스님 
    / 배광식 서울대학교 명예교수

    책 속으로

    화양연화(花樣年華)라는 말이 있다. 인생에서 가장 아름답고 행복한 시간이라는 말이다. 스무 분의 제자는 청화 큰스님과 함께했던 시간을 ‘화양연화’라고 했다. 이 책을 통해서 독자 여러분도 조금이나마 그 기분을 함께 느꼈으면 하는 바람이다. 
    - 7p <프롤로그> 중에서 

    큰스님은 하루 한 끼의 공양(一種食)과 청빈과 장좌불와(長坐不臥)를 일생을 두고 실천하셨습니다. 스스로에게 혹독하리만큼 철저했던 큰스님은 사상적으로는 원효 성사에 닿아 있습니다. 큰스님의 사상은 원효 성사의 화쟁 사상과 맥을 같이하는 통불교(統佛敎)이기 때문입니다. 그것은 ‘불법은 대해’라는 말의 온전한 실현이었습니다. 
    - 019p <무주당(無住堂) 청화(淸華) 대종사(大宗師) 행장(行狀)> 중에서 

    일생을 청정한 계행과 철저한 두타행으로 수행정진 해오신 큰스님은 입적하시는 순간까지도 수행자셨습니다. 죽음마저도 어쩌지 못하는 큰스님은 스스로에게 초연하셨고, 후학과 재가자에게 온유하셨습니다. 생사에 이미 자유로운 큰스님께 죽음은 내일 아침이라는 다른 시간에 지나지 않는 것일 뿐이었습니다. “나, 내일 갈라네. 다비 그런 것 하지 마소. 그냥그냥 흐르는 강물에 훠이훠이 뿌려버리소.” 
    - 024p <무주당(無住堂) 청화(淸華) 대종사(大宗師) 행장(行狀)> 중에서 

    그때 큰스님께 인사를 드리는데 첫 느낌이 ‘정말 수행자답다’였어요. 느낌 자체가 ‘신선’했다고 해야 할까요? 아까 제가 말씀드렸듯이 저는 출가 이후 수많은 선지식을 모시고 살았잖아요. 그 어른들에게서 느껴졌던 것과는 다른 무언가가 있었던 것 같아요. 그런 의미에서의 ‘신선’입니다. 말씀을 많이 나누지는 않았던 것 같은데 말씀 자체가 굉장히 부드러웠습니다. 말씀을 하시기 전에 이미 저한테 많은 말씀을 하신 것 같은 그런 느낌이었습니다. 아무튼 처음 뵈었는데도 오래전부터 아주 잘 아는 어른을 만났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050p <조계종 원로의원 성우 스님> 중에서 

    결론적으로 다겁생 동안 과연 이런 분을 만날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청화 큰스님은 성자라고 생각합니다. ‘영원한 스승’이라는 말입니다. 큰스님은 모든 사람에게 인자하고 자애롭고 한없이 편안하게 말씀하셨습니다. 또 항상 하심으로 대중을 맞이하셨습니다. 수행 정진을 할 때도 스스로 철저하게 공부하셨습니다. 또 남에게 빈틈을 보이지 않으셨고, 승복을 다릴 때도 주름하나 없을 정도로 직접 다리셨습니다. 이렇게 당신 스스로에게는 철저하셨지만 상좌나 신도에게는 편안하고 자애로우셨습니다. 
    - 213p <무안 혜운사 주지 혜용 스님> 중에서 

    “큰스님께서는 스스로에게 엄격하시고 재가 제자에게는 부드럽고 관용이 많은 스승이셨습니다. 용맹정진 때는 사부대중과 함께 참선을 하셨어요. 그리고 금타 대화상님의 선풍을 부연선양해서 현금에 맞는 자타력 겸비의 실상염불선 수행법을 제창하셨습니다. 초과학적이기도 한 불교를 과학과 대비하여 현대 지성인에게 맞게 설법을 하셨습니다. 40여 년 이상 장좌불와와 일종식으로 지계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수행의 귀감이 되셨어요. 큰스님의 모든 점을 닮고 싶습니다. 겸손과 자비, 엄정한 위의, 지계와 상시 수행 등 이루 말로 다 표현할 수가 없습니다.” 
    - 301p <배광식 서울대 명예교수> 중에서

    상품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붓다북 빠른메뉴

    팝업닫기
    팝업닫기